“...눈 오는 날 시를 읽고 있으면/누가 찾아올 것 같아서 좋아...시는 외로운 사람과의 약속 같아서 좋아/시를 읽어도 슬프고 외롭고...춥고 배고프고/그런데 시를 읽고 있으면/슬픔도 외로움도 다 숨어 버려서 좋아/눈 오는 날 시를 읽고 있으면/눈에 파묻힌 집에서 사는 것 같아서 좋아/시는 세월처럼 짧아서 좋아”-이생진 ‘눈 오는 날 시를 읽고 있으면’


“아침 일찍 일어난다. 아침에 텔레비전을 켜지 않는다. 그날의 일정을 결정한다. 청소를 한다. 정말 필요한 물건만 산다. 몸단장을 충실히 한다. 차의 맛을 음미하며 마신다. 바람의 상쾌함을 느낀다. 마음을 담아 요리한다. 타인의 장점을 찾아낸다. 무엇인가 한 가지를 그만 둬 본다. 한 가지 일을 끝낸 다음에 다른 일로 넘어간다. 바쁘다 피곤해라고 말하지 않는다. 역의 개찰구를 나왔으면 생각하기를 멈춘다. 신발을 가지런히 놓는다. 달을 올려다본다. 손을 모아 감사하라.”-마스노 슌묘 『화내지 않는 43가지 습관』


1432(조선 세종 12) 윤회 맹사성 등 『팔도지리지』 편찬


1898(대한제국 광무 2) 우리나라 첫 전화 통화, 한성전기회사에서 개통

-- 궁내부에서 궁중과 각 아문과의 연락을 위해서 덕수궁에 전화시설 마련

-- 당시에는 전화기를 ‘덕률풍’ ‘득률풍’ ‘전어기’ 등으로 부름

1899(대한제국 광무 3) 탁지부 예산안 발표, 세출 6,471,013원(元) 세입 6,473,222원(元)


1905 일본이 독도에 ‘다케시마’란 이름 붙이고 시마네현 관할로 삼음


1947 이승만 워싱턴에서 과도정부 필요성 담화


1959 일본 경비정 독도 침범


1964 한국-에티오피아 수교


1972 강릉 민가에서 『고려사절요』 5,6,18권 발견

1973 베트남휴전협정 발효, 베트남파병 국군 철수개시


1980 고등군사재판 박정희 대통령 시해한 김재규에 사형 선고


1994 한-중 중국 중경의 한국임시정부 청사건물 복원 합의

1997 한보그룹 한보철강 등 2개 계열사에 대한 법정관리 신청

1998 한국-국제채권단 2백40억$ 단기외채 만기연장 합의


2013 삼성반도체 화성공장 불산 누출 사망 1명 부상 4명

2019 일본군성노예피해자 출신 인권운동가 김복동 할머니 세상 떠남(93세) 2015년 5월 국경없는 기자회 선정 ‘자유를 위해 싸우는 세계 100인의 영웅’ 미국 캘리포니아 글렌데일 시의회의 ‘용감함 여성상’ 받음, 2020년 4월 29일 국제엠네스티 한국지부의 국제엠네스티 언론상 특별상 받음


2021 정부 코로나19 예방접종계획 발표, 9월까지 전국민 대상 1차 접종 실시 11월까지 집단면역




1596 영국 항해가 프랜시스 드레이크 열병으로 세상 떠남(51세)

-- 스페인 등 유럽 대부분의 나라들은 드레이크를 최악의 해적이라 부르나 영국은 넬슨과 함께 해신(海神)으로 부름, 엘리자베스 1세로부터 기사 작위 받은 뒤 시장과 의원 거쳐 1588년 영국함대사령관으로 칼레 앞바다에서 스페인 무적함대 격파

-- 마젤란에 이어 두 번째로 세계일주, 남태평양과 남대서양 사이의 드레이크 해협은 그의 이름 딴 것


1932 상해 사변 일어남 중국군과 일본군 충돌

1939 노벨문학상(1923년) 받은 에이레 시인 예이츠 세상 떠남


1979 중국 덩샤오핑 중국 최고지도자로는 중국 건국이후 처음으로 미국 방문


1986 미국 우주왕복선 챌린저 호 발사 73초 만에 공중폭발 사망 7명 “지금 이 순간 우리들이 할 수 있는 일은 다른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TV 뉴스를 지켜보는 일 뿐”-챌린저호 제작사인 록히드와 록웰 인터내셔널사 대변인들

-- 제작비용은 약 10억2천만$

-- TV 방송국들은 ‘미국 역사상 가장 침울한 날’이라 표현. 레이건 대통령은 TV를 지켜보다 충격 받았을 어린이들에게 “챌린저호 승무원들은 우리보다 앞서 미래로 날아가고 있는 것”이라 위로


1991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 미국 CNN과 회견 화학무기사용 시사

1995 미-베트남 하노이와 워싱턴에 연락 사무소 개설


2016 과학저널 「네이처」 인공지능 컴퓨터 알파고(구글 딥 마인드 개발) 유럽바둑챔피언에게 다섯 차례 대국 모두 이겼다는 영국바둑협회 글 게재, 알파고는 2016년 3월 이세돌과 대결에서 승리


2021 네덜란드 대기화학자 크뤼천(87세) 세상 떠남, 오존층 파괴원인 밝힘, ‘인류세’ 주창, ‘핵겨울’ 용어 첫 사용, 노벨화학상(1995년)




[출처] 2022년 1월 28일 금요일|작성자 주책다방 지키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12 [역사 속 오늘] 2022(4355). 2. 9(수) 음력 1.9 계사 첫뱀날(상사일) 머니북 2022-02-09 212
4211 [역사 속 오늘] 2022(4355). 2. 8(화) 음력 1.8 임진 첫용날(상진일) 머니북 2022-02-08 307
4210 [역사 속 오늘] 2022(4355). 2. 7(월) 음력 1.7 신묘 상묘일(첫토끼날) 머니북 2022-02-07 308
4209 [역사 속 오늘] 2022(4355). 2. 6(일) 음력 1.6 경인 첫호랑이날(상인일) 여성할례 국제 무관용의 날(International Day of Zero Tolerance to Female Genital Mutilation) 머니북 2022-02-06 360
4208 [역사 속 오늘] 2022(4355). 2. 5(토) 음력 1.5 기축 첫소날(상축일) 머니북 2022-02-06 190
4207 [역사 속 오늘] 2022(4355). 2. 4(금) 음력 1.4 무자 첫쥐날(상자일) 입춘 세계 암의 날(World Cancer Day) 머니북 2022-02-04 461
4206 [역사 속 오늘] 2022(4355). 2. 3(목) 음력 1.3 정해 첫돼지날(상해일) 아홉차리 머니북 2022-02-03 200
4205 [역사 속 오늘] 2022(4355). 2. 2(수) 음력 1.2 병술 첫개날(상술일) 세계습지의 날 머니북 2022-02-02 250
4204 [역사 속 오늘] 2022(4355). 2. 1(화) 음력 1.1 을유 설날 첫닭날(상유일) 머니북 2022-02-02 238
4203 [역사 속 오늘] 2022(4355). 1.31(월) 음력 12.29 갑신 머니북 2022-02-02 284
4202 [역사 속 오늘] 2022(4355). 1.30(일) 음력 12.28 계미 입춘공사 머니북 2022-02-02 318
4201 [역사 속 오늘] 2022(4355). 1.29(토) 음력 12.27 임오 머니북 2022-01-29 356
» [역사 속 오늘] 2022(4355). 1.28(금) 음력 12.26 신사 머니북 2022-01-28 367
4199 [역사 속 오늘] 2022(4355). 1.27(목) 음력 12.25 경진 국제 홀로코스트 희생자추모의 날(International Holocaust Remembrance Day) 머니북 2022-01-27 302
4198 [역사 속 오늘] 2022(4355). 1.26(수) 음력 12.24 기묘 머니북 2022-01-26 527
4197 [역사 속 오늘] 2022(4355). 1.25(화) 음력 12.23 무인 머니북 2022-01-26 626
4196 [역사 속 오늘] 2022(4355). 1.24(월) 음력 12.22 정축 머니북 2022-01-24 461
4195 [역사 속 오늘] 2022(4355). 1.23(일) 음력 12.21 병자 머니북 2022-01-24 619
4194 [역사 속 오늘] 2022(4355). 1.22(토) 음력 12.20 을해 머니북 2022-01-22 457
4193 [역사 속 오늘] 2022(4355). 1.21(금) 음력 12.19 갑술 머니북 2022-01-21 378